글보관함

911

글 공유하기

Loading글보관함에담기

와신상담(臥薪嘗膽)은 ‘섶에 누워 자고 쓸개를 맛보다.’라는 뜻으로, 복수나 어떤 목표를 이루기 위해 다가오는 어떠한 고난도 참고 이겨낸다는 말이야.

춘추시대, 중국 남방 지역에 오나라와 월나라가 있었는데, 오나라왕 합려는 월나라 왕 구천과의 전쟁에서 지고 말았어. 그리고 임종(臨終)에 이르러 아들 부차에게 반드시 구천에게 원수를 갚아 달라 하였지. 부차는 아버지의 유언을 잊지 않기 위해 섶 위에서 잠을 자며, 신하들에게 ‘부차야, 월왕 구천이 너의 아버지를 죽였다는 것을 잊어서는 안 된다!’고 한 아버지의 유명을 외치게 하며, 군사를 훈련하면서 때가 오기를 기다렸지. 이 사실을 안 월왕 구천은 먼저 오나라를 공격했지만, 오랫동안 전쟁을 준비한 오나라를 이기지 못하고 대패하고 오나라 군사들에게 포위되고 말았어. 이 때 구천은 부차에게 신하가 되겠다며 목숨을 구걸하여 겨우 목숨을 건졌지. 그리고 구천은 오나라의 속령이 된 월나라로 돌아와 굴욕을 잊지 않기 위해 항상 곁에다 쓸개를 놔두고 쓴맛을 맛보며 복수를 다짐했다고 해. 이로부터 20년이라는 세월이 흘러 월나라 왕 구천은 오나라를 공격하여 마침내 오왕 부차를 굴복시키고 굴욕을 씻었어. 우리도 목표를 위해서 잠시의 고통을 이겨낼 줄 아는 마음을 배우면 좋을 것 같아.




댓글 남기기